:: 언론보도 리스트
> 팔공산약초탕 관광명소로 시지정 / 2003년 4월 25일 매일신문
> 최초의 약초를 이용한 목욕탕 / 매거진 '레일로드' 2003년 1월호
> 최근 각광 받고있는 한방뷰티 목욕문화 / VOGUE KOREA 별책부록 '2003 S/S BEAUTY BOOK 1월호
> 모의관광에 참가한 외국인 - 팔공산 약초탕 지목 / 2002년 4월 1일 매일신문
> 약초와 구들방 / 2001년 7월 7일 조선일보
> 산행에 지친몸 , 약초탕으로 '개운'
> 한약으로 하는 건강 목욕 ! 한약 목욕탕 '약초와 구들방'/ 2000년 3월 2일 주간매일, 정보마트
 
 
"한약으로 하는 건강목욕"
담궜다가2∼3분 휴식하는 방법으로 3∼4회 반복하는 것. 이를 마치면 탕안에 있는 약초굴에 들어가 다시 20분 가량 몸을 데웠다가 원적외선 찜질기로 15분가량 찜질을 하면 목욕이 끝난다. 이 목욕법의 효과가 알려지면서 휴일에는 자리가 없어 손님들이 대기할 정도. 만족한 효과를 얻으려면 평일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. 주인 손씨는 [통증이 있는 사람이나 노약자들이 이용하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다.]고 말했다.
영업시간은 오전 10시 ∼ 새벽 2시까지
문의 (053) 982-2030 최정암 기자
팔공산 파계사 입구 집단위락시설지구에 있는 [약초와 구들방]은 한약초를 이용해 건강목욕을 하는 우리나라에서는 보기드문 목욕탕이다.
목욕탕 안에 들어서면 한약재 냄새가 진동한다. 가장 큰 특징은 22개의 개인 욕조마다 한약재를 풀어넣고 목욕을 할 수 있다는 점.
14가지 한약재가 들어가는데 구체적인 품목은 비밀이다.
욕조에 14가지 약재 풀어
5~10분간 3,4회 반복
노약자 등 이용 큰 효과

약재 목욕의 비법은 주인 손진걸(35)씨 집안 대대로 내려오는 것을 재현했다. 약초 하나하나가 인체에 긍정적 작용을 한다고 한다. 제대로 효과를 보려면 일단 샤워를 한 후 5∼10분 가량 개인욕조에 몸을